메인페이지에서 문의
네이버톡톡
프로게이머들의 만만치 않은 전력. 아마추...
흐림 서울 9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9년04월26일fri
 
티커뉴스
뉴스홈 > 뉴스 > 사회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URL복사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총학생회장이 1억원 챙겼다

등록날짜 [ 2010년10월02일 00시00분 ]




대학교가 작은 사회라는 건 누구나 아는 사실입니다. 그중 총학색회장선출시는 마치 한나라의 대통령을 뽑는듯한 착각이 들기도 합니다. 과연 이토록 기를 써서 총학생회장이 되면 어떤 것일까? 궁금해 하는 사람들은 이기사를 주목할 필요가 있습니다. 강원도 모 대학의 학생회장이 1년동안 1억원에 가까운돈을 챙긴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이 학생회장은 졸업앨범비 명목으로 5만원가량의 앨범비를 챙긴뒤 앨범업체에게 그반값에 처리하게 하고 금액을 제값처럼 허위기재한뒤 그 나머지 반값을 챙긴것입니다. 이는 학생회장측근의 제보로 발각됐으면 총학생회장 최모씨는 학교측에서는 최모씨를 횡령혐의및 문서 허위기재등으로 고소하고, 학교에서 영구퇴학을 결정했습니다.

본 기사는 뉴스솔루션의 데모페이지 입니다.
등록된 기사는 테스트용도이며 비회원이 복사한 자료일수도 있습니다.
홍만표 기자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올려 0 내려 0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천억대 기술 중국에게 팔아넘겨 (2010-10-02 00:00:00)
천억대 기술 중국에게 팔아넘겨 (2010-10-02 00:00:00)
제9회 해운대모래축제 6월 7일...
유럽연합(EU), 어류자원 과잉 ... 종료
고 김아무개 경장의 영결식에 ... 종료
"즐겁게 세상을 변화시킨다" 네... flash 진행중
유리창·형광등 달린 교실 꿈만... 진행중
"희망 한 그릇 배불리 먹고 가... 진행중
생태계 교란 외래식물과 한판 ... 진행중
현재접속자
Query Time : 1.25 sec (This is only view Dem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