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름조금 서울 21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2017년10월22일sun
 
티커뉴스
OFF
뉴스홈 > 뉴스 > 생활.문화 > 여행/레져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4년05월08일 14시57분 ]


일본의 정체성을 떠받드는 화(和) 정신에 대하여 알아보자.

일본인의 왕성한 호기심, 이문화수용에 대한 거부감의 부재, 자연주의에의 회귀정서 등이 떠받치고 있는 화혼양재의 정신이 외래문화의 수용과정에서 아낌없이 발휘된 일본적 가치 중의 하나라고 한다면, 집단주의 문화와 화(和)의 정신은 수전(水田)농경민족이라는 민족성을 바탕으로 일본사회 내부에서 형성되어 나타난 또 다른 형태의 일본적 가치라고 할 수 있다.



개인보다는 집단을 우선시하는 일본인들이기 때문에 집단의 화합을 추구하고 중시하는 사회 환경이 조성되어 있다.
전통적인 마을 공동체에서도 이러한 면을 엿볼 수 있는 것이

1) 살상을 하지 말라
2) 도둑질을 하지 말라
3) 불을 내지 말라
4) 소송을 하지 말라(다투지 말라)

등의 덕목을 강조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본 기사는 뉴스솔루션의 데모페이지 입니다.
등록된 기사는 테스트용도이며 비회원이 복사한 자료일수도 있습니다.
올려 0 내려 0
test9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미니홈페이지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국경의 긴 터널을 빠져나오자, 눈의 고장이었다.” 니가타 현을 가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세계에서 2번째로 큰 수족관 오키나와 추라우미 수족관 (2014-05-08 15:08:22)
“국경의 긴 터널을 빠져나오자, 눈의 고장이었다.” 니가타 현을 가다 (2014-05-08 14:52:12)
플로리다 주에 위치한 파나마 ...
새 시대 바른 언론의 양심...
『쓰르라미 울 적에「격」』을 ... flash
오늘같은밤 flash
프리미어리그 우승경쟁 끝났다 ...
정치 풍자의 새로운 길~무사시 ...
유럽연합(EU), 어류자원 과잉 ...
현재접속자
Query Time : 0.98 sec (This is only view Demo)